사이트가이드

메뉴 전체보기

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건강마당

  • 건강뉴스
  • 전문의 칼럼
  • 쥬니어건강
  • 복약정보
  • 영양정보
  • 간단한 응급처치
  • 건강정보
  • 간단한 자가진단
  • 내게 맞는 검진찾기

건강뉴스

성가롤로병원은 최선을 다합니다. 환자를 위해 정성을 다하겠습니다.

  • home
  • 건강마당
  • 건강뉴스
게시판 뷰페이지
뷰페이지
제목 대장내시경 검진, 꼭 받아야 하는 사람은?
작성일 2018-09-12 오후 2:04:48  [ 조회수 : 25 ]
대장

대장암 발병이 최근 급격하게 증가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서구화된 식습관 및 고령화로 인해 대장암 발생 빈도가 늘고 있는 것. 2017년 9월 발표된 국가 통계에서는 2016년 대장암 사망률이 위암 사망률을 추월했을 정도이다.

최근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연구진이 건강보험공단 빅데이터를 활용해 2005년부터 2014년까지 대장암 상병코드로 진단된 이력이 있는 이를 대상으로 대장암 발생 인구와 발생률을 각각 산출한 결과, 10만 명당 대장암 발생자 수가 2006년 45.4명에서 2014년 54.4명으로 증가했다. 남성은 2014년에 10만 명당 64.8명, 여성은 44.0명의 발생률을 보였다.

연구진이 2006년부터 2014년까지 건강보험료 청구 자료를 이용해 총 880만 명 이상을 대상으로 대장암 발생 위험인자를 분석한 결과에서는 연령 및 체중 증가가 대장암의 주요 위험인자로 나타났다. 특히 남성에서는 음주가 위험인자로 분석됐다. 대장내시경 경험과 대장암 발생 현황에서는 남성과 여성 모두 내시경 이력이 없는 그룹에서 대장암 발생 위험이 높았다. 따라서 음주를 즐기거나 비만한 사람, 대장암 가족력이 있거나 대장내시경 이력이 없는 40대 이상 성인은 조기 검진을 받아보는 것이 좋겠다.

대장 용종 제거

대장 검사는 분변 잠혈 반응검사, 대장조영술, 대장내시경 등을 통해 받을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만 45세부터 대장암 국가검진의 분변 잠혈 반응검사를 통해 대변에 혈액이 섞여 있는지 알아볼 수 있으며 여기에서 양성 반응이 나오면 대장내시경을 시행해 정확한 병변을 확인할 필요가 있다.
대장조영술은 장 정결 후 공기로 확장시킨 대장 내부에 바륨 조영제를 주입 후 엑스선 장치로 영상을 얻는 검사로 대장 점막의 이상 여부를 확인하는 검사이다. 비교적 안전한 검사이지만 작은 용종이나 암을 발견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

대장 상태를 가장 확실하게 확인할 수 있는 대장내시경은 항문부터 대장 및 소장의 회장 말단까지 확인할 수 있는 검사로, 암을 유발할 수 있는 용종 제거와 조직 검사를 동시에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대장내시경 중 용종 제거를 했다면 이후 1~2주간 음주, 과식이나 자극적인 음식 섭취, 과격한 운동, 장거리 비행 등을 삼가는 것이 바람직하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목록  인쇄
   
다음글 다가온 백세시대, 운동하고 계시나요?
이전글 초코케이크 식중독, ‘살모넬라균’ 대처는 어떻게?